Company News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가 9년 만에 완전 변경된 랜드로버의 플래그십 럭셔리 SUV ‘올 뉴 레인지로버’의 사전 계약이 2000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24일 국내 최초로 사전 공개한 이후 3개월 만이다.

‘올 뉴 레인지로버’는 지난 50년간 최상의 편안함과 여유로움, 그리고 모든 길을 정복할 수 있는 강력한 주행 성능으로 각계각층 리더들의 사랑을 받아온 랜드로버의 대표적인 럭셔리 플래그십 SUV이다. 5세대 올 뉴 레인지로버는 고유의 럭셔리한 감성과 모던한 디자인은 물론, 혁신적인 주행 성능과 최첨단 기술까지 두루 갖춰 차별화된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최고 출력 530마력의 4.4리터 V8 엔진을 탑재한 올 뉴 레인지로버 P530 모델에 대한 수요가 높다. 병렬식 트윈 스크롤 터보 2개를 장착한 신형 V8 엔진은 터보 레그를 최소화하고 효율성을 극대화함으로써 76.5㎏.m의 최대 토크로 다이내믹 런치 작동 시 0~100㎞/h 가속 시간은 4.6초, 최고 속도는 250㎞/h에 달한다. 마일드 하이브리드(MHEV) 기술이 적용된 최신 인제니움 3.0리터 I6 디젤 엔진을 탑재한 D350 모델은 최고 출력 350마력, 최대 토크 71.4㎏·m, 0~100㎞/h 가속 시간 6.1초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올 뉴 레인지로버는 기존 레인지로버의 아이코닉한 디자인 헤리티지를 유지하면서도 모던 럭셔리 디자인 철학을 반영해 완성됐다. 과거와 현재를 관통하는 레인지로버 익스테리어의 핵심 요소인 플로팅 루프, 강한 웨이스트 라인 및 리어에서 솟아오르는 실 라인은 플래그십 모델로서의 헤리티지를 담아냈다. 마감의 이음새와 경계를 최소화해 매끄러운 실루엣을 완성했고, 완전히 새로워진 후면부에는 히든-언틸-릿 라이팅(Hidden-until-lit Lighting) 기술이 적용된 글로스 블랙(Gloss Black) 패널 수직형 테일 라이트를 장착해 올 뉴 레인지로버의 존재감을 부각시켰다.
올 뉴 레인지로버의 인테리어는 조형적으로 경량화된 모던한 형태를 추구하면서 최고급 소재와 웰빙에 대한 철학을 조화롭게 구성했다. 대시보드 상단과 헤드라이닝을 포함한 실내의 대부분은 최고급 세미 애닐린 가죽 소재로 세심하게 마감했고, 나뭇결이 살아있는 우드 베니어는 정교하게 가공된 마이크로 메탈 인레이를 적용해 영국의 장인정신을 느낄 수 있다.
한편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고객의 취향에 따라 디자인 테마, 디테일 및 소재 등을 선택해 수공예로 제작하는 올 뉴 레인지로버 SV 모델의 출시를 하반기에 앞두고 있다. 재규어 랜드로버의 리이매진(Reimagine) 전략에 따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은 2023년, 순수 전기(BEV) 모델은 2024년에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

 

CEO& April 2022  

 

저작권자 © 월간 CEO&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